default_setNet1_2

도로공사 해외봉사단, 에티오피아서 봉사활동 펼쳐

기사승인 2019.05.17  16:27:24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국도로공사 해외봉사단원들이 참전용사마을 주택을 개보수하고 각종 물품을 전달했다./제공=한국도로공사

[오마이건설뉴스-김미애기자]한국도로공사는 아프리카 에티오피아에 해외봉사단을 파견해 지난 6일부터 12일까지 7일에 걸쳐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직원 24명으로 구성된 해외봉사단은 에티오피아의 수도 아디스아바바에 위치한 한국전쟁 참전용사마을을 방문해 주택들을 개보수하고, 세탁기, 의류 등 생활용품을 전달했다. 또한,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을 만나 감사의 마음을 주고받는 시간도 함께 가졌다.

또한 봉사단은 △한국어학당 교실 개보수 및 벽화 그리기 △현지 어린이들과 함께한 미니운동회 △한국어 특강 및 태권도 시범 등의 다양한 문화교류 활동을 진행했다.

아울러,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주민들을 위해 명성기독병원(에티오피아 한인병원) 의료진 14명과 함께 수도에서 약 190km 떨어진 즈웨이 지역까지 이동해 이틀간 250여명의 주민을 진료하고 의약품을 지원했다.

이번 해외봉사에는 한국도로공사의 도로교통 전문가 등 7명이 함께 참여해 아디스아바바에서 ‘도로학교’도 개최했다. ‘도로학교’는 도로교통 관련 지식․경험의 전수를 통해 대상국가의 기술발전을 도모하고, 문화교류도 함께 진행하는 공공외교 프로그램이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해외사업 진출 국가를 대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현지 주민과의 유대를 강화하고, 국가간 상호 신뢰관계를 구축해 나가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구 반대편에 위치한 에티오피아는 6.25전쟁 당시 아프리카에서 유일하게 유엔군 일원으로 참전해 1965년 철수할 때까지 총 6037명을 한국에 파병했다. 이들이 본국으로 돌아와 참전용사마을이 만들어졌으며, 현재는 한국전 참전용사와 그 후손들이 거주하고 있는 빈민촌이다.

김미애 기자 ttn0716@daum.net

<저작권자 © 오마이건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