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현대건설, 국내․외 CSR 활동 값진 “결실 맺다”

기사승인 2018.11.14  15:24:41

공유
default_news_ad1

- ‘2018 서울시 사회공헌 대상’ 등 3개 수상

[오마이건설뉴스-이운주기자]현대건설은 국내․외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해 주요 정부기관으로부터 공로를 인정받아 최근 건설업계 최초로 ‘2018 서울시 사회공헌 대상’을 수상하는 등 다양한 상을 수상하며 글로벌 사회공헌 기업으로서의 명성을 공고히 하고 있다.

특히 현대건설은 건설업계에서 국내뿐만이 아니라 해외에서도 가장 많은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2010년부터 추진된 해외 지역 사회공헌 활동은 현재까지 인도네시아, 필리핀, 이란, 우즈베키스탄, 미얀마 등 총 20여개 국가에서 건설 인프라 지원, 교육 장학, 식수 위생 개선, 국제구호 등 40여개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역 사회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 서울시 사회공헌 대상 시상식. 현대건설 서완석 총무실장(오른쪽)과 종로종합사회복지관 이재원 관장(왼쪽)이 ‘2018 서울시 사회공헌 대상’을 수상한 후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현대건설

◇건설업계 최초 ‘2018 서울시 사회공헌 대상’ 수상 = 현대건설은 13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서울시 사회공헌 대상에서 종로 지역사회에 사회공헌을 추진한 성과를 인정받아 종로종합사회복지관과 공동으로 ‘2018 서울시 사회공헌 대상’을 수상했다.

이는 건설업계 최초로 수상한 것이며 종로 지역사회 주민들과 소외계층 약 2천명에게 지속적인 나눔 활동과 주거환경 개선, 임직원 봉사활동을 진행한 공로를 인정받은 값진 결과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서울시 윤준병 부시장, 현대건설 경영지원본부 서완석 총무실장, 한화생명, 하나금융, 한국인삼공사 등 10개 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현대건설은 서울 종로지역 소재 기업 중 가장 오랜 기간 동안 해당 지역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종로 창신ㆍ숭인동ㆍ가회동 어르신들의 주거환경 개선 및 난방 지원, 영양식 지원, 결식아동 도시락 지원, 청소년 교육 장학지원, 북촌지역 도시미관 개선, 창덕궁 문화재 지킴이 봉사활동 등 연간 500여명의 직원이 참여해 매년 2천여 명의 주민을 위해 지역 사회 곳곳에 필요한 활동을 진행해 오고 있다.

◇해외지역 ‘필리핀 우수 CSR 기업 플래티넘 상 등 = 현대건설은 지난 달 필리핀 대사관과 대한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우수 CSR 기업 수상식에서 제일 높은 등급인 플래티넘 상을 수상했다.

필리핀에서 현대건설은 2012년부터 로드리게스, 코르도바 지역 등 4개의 낙후된 지역에서 학교와 보건소 건립 및 태양광 랜턴 보급 등 지역 주민을 위한 활동을 지원해 그 공로를 인정받은 결과다.

   
▲ 베트남 인민위원회 수상식. 베트남 하노이공업전문대학에서 현대건설 하노이 메트로 3호선 현장 김도균 소장(왼쪽에서 네 번째), 코이카 베트남 사무소 임인영 부소장(왼쪽에서 세 번째) 등 여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하노이 인민위원회로부터 ‘Recognition Certificate’ 표창장을 수여받은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제공=현대건설

지난달 베트남에서도 사회공헌 활동을 인정받아 하노이인민위원회에서 수여하는 ‘Recognition Certificate’ 표창장을 수여받았다.

2015년부터 2017년까지 현대건설이 베트남 현대 코이카 드림센터를 지원해 베트남 청년들에게 양질의 건설 교육을 강의하고 학생들의 소득 증대, 건설 분야 고용 창출, 건설 안전교육을 통해 현지 건설현장 안전 강화에도 힘을 쓴 결과다.

베트남 하노이인민위원회는 현대건설이 가지고 있는 재능과 인프라 기부를 통해 현지에 전문건설 노하우 전수 및 건설안전에 기여한 바를 인정해 현대건설에게 표창장을 수여했고, 이는 국내 기업으로는 처음이다.

실제 현지에서 약 730여명의 건설 분야 인력을 양성했고, 교육 수료자 중 310명이 고용으로 확대되어 평균 1.8배의 학생들의 소득 또한 증대되는 등 선순환 경제 생태계를 조성해 지역 사회에 기여하고 있다.

현대건설은 2016년에도 인도네시아 사회공헌 우수기업으로 ‘인도네시아 투자조정원 원장상’을 수상했고, 동년 6월에는 보건복지부에서 수여하는 행복나눔인 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편, 현대건설은 2010년부터 진출한 개도국 국가 및 지역에서 지역 사회에 꼭 필요한 사회공헌 사업들을 현지의 전문기관과 연계해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지역사회의 필요점들을 반영하기에 지원 분야도 다양하다. 전문 구호기관과 함께 학교 교육 지원과 식수 위생, 빈민 주거 지원, 보건소 설립, 태양광 랜턴 보급 등 인프라 지원 사업 외에도 봉사단 파견, 한국 문화교류, 건설 기술교류 등 현지 지역을 고려한 맞춤형 활동으로 한국과 현대건설의 기술력을 전파하고 있다.

또한, 최근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섬 지진 쓰나미 피해를 지원하고자 현지 적십자사에 약 10만 달러의 구호성금을 기탁하기도 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국내․외에서 지역 사회와 함께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오랜 기간 동안 다각적으로 진행해오는 등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현대건설이 진출한 지역에서 지역 주민들과 소통을 바탕으로 상호 발전할 수 있는 길을 모색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운주 기자 ttn0716@daum.net

<저작권자 © 오마이건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