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수자원공사, 빅데이터 콘테스트 개최

기사승인 2018.11.09  14:34:57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상에 금강본부 ‘대청호 수질 일주일 단위 예측 모델’ 선정

[오마이건설뉴스-오세원기자]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8일, 대전시 대덕구 본사에서 ‘빅데이터 콘테스트’를 개최하고, 대상에 금강본부의 ‘대청수계 통합수질관리 시스템을 통한 수질 예고 서비스 구현’을 선정했다.

금강본부의 이 과제는 대청호의 수질과 수량, 기상 관련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인공신경망(ANN) 기법을 활용해 인근 5개 정수장의 수질과 냄새물질 농도를 일주일 단위로 예측하는 모델이다.

일주일치 수돗물 수질 예측 정보를 관계 기관과 사전에 공유해 선제적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과학적 물관리’ 토대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 외에도, 주암지사의 ‘댐과 저수지의 겨울철 전도현상 발생시기 예측을 통한 수질개선’과

통합물관리처의 ‘빅데이터 활용 기반의 전력수요 예측을 통한 발전수익 향상’ 2개 과제가 최우수상으로 선정됐다.

이번 ‘빅데이터 콘테스트’는 4차 산업의 핵심 분야인 빅데이터를 활용한 물관리 혁신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지난해 처음 시작했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새로운 물관리 아이디어와 해결방안을 찾는 역량을 강화해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물관리 혁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세원 ttn0716@daum.net

<저작권자 © 오마이건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