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철도시설공단, 창업ㆍ첫걸음 기업제품 66억원 구매 추진

기사승인 2018.10.19  13:51:41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오마이건설뉴스-김미애기자]한국철도시설공단(이하 공단)은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를 활용해 설립 7년 이내 창업기업, 첫걸음 기업 등에서 생산한 제품의 구매를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도로공사,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전력공사, 한국농어촌공사 등 6개 공공기관은 설립 7년 이내 창업기업, 공공구매시장에 신규 진입하는 첫걸음 기업, 일반 중소기업의 최초 3년 이하 기술개발제품에 대한 공공구매를 통한 판로지원을 위해 지난 4월 12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술개발제품 시범구매제도’를 추진하고 있다.

공단은 이 제도를 적극 이행하기 위해 철도건설과 시설개량사업에 사용할 LED 조명기구 등 8품목을 선정했고, 중소벤처기업부의 구매심의위원회에서 심의가 확정된 후, 설립 7년 이내 창업기업, 첫걸음 기업 등에서 생산한 약 66억원 상당의 제품을 올해 말까지 구매할 예정이다.

김상균 공단 이사장은 “중소기업 활성화와 상생경영 실천을 위한 시범구매제도를 통해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은 물론 양질의 일자리 창출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ttn0716@daum.net

<저작권자 © 오마이건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