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최창학 LX 사장 “공간정보 창업지원체계 강화할 것”

기사승인 2018.09.14  16:28:50

공유
default_news_ad1

- 공간정보 활용 창업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개최…매년 10개 예비창업자 선발

“LX가 창업 기업에 날개를 달아드립니다.”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3년 째 공간정보 창업지원 공모전을 통해 정부의 혁신 창업 생태계 조성에 일조하고 있다.

LX는 14일 코엑스에서 최창학 LX 사장, 손우준 국토교통부 국토정보정책관, 김형호 대·중소기업농·어업 협력재단 사무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3회 공간정보 활용 창업아이디어 공모전’시상식을 개최했다.

공모전을 통해 최종 선정된 10개팀은 창업지원금 4억원과 함께 공간정보 데이터·전문교육 등을 제공받고, 논현동에 위치한 창업보육시설인 LX공간드림센터에 입주하는 특전도 누리게 됐다.

   

손우준 국토정보정책관(앞줄 왼쪽에서 세 번째), 최창학 사장(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 김형호 사무처장(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째)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LX

이날 AI기반 드론영상인식 기술의 더원테크가 소기업 부문 대상, 액티비티 소통 플랫폼을 제안한 이재언 씨가 개인 부문 대상을 각각 수상했다.

최창학 사장은 이날 “공간정보산업계는 영세업체 비율이 70% 가까이 되는 열악한 산업구조인 까닭에 개개인의 아이디어가 창업으로 연결되기가 쉽지 않다”며, “LX는 국민 누구나 두려움 없이 창업하고 실패해도 다시 도전해 성공할 수 있도록 공간정보 창업지원체계를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LX는 2016년 일자리 창출과 민간 동반 성장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준정부기관 최초로 대·중소기업농·어업 협력재단의 ‘상생서포터즈 프로그램’을 도입했으며, 공간정보를 활용한 예비 창업자를 육성하는 ‘LX공간드림센터’를 구축해 공간정보 창업기업 30개사를 지원하고 있다.

오마이건설뉴스 ttn0716@daum.net

<저작권자 © 오마이건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