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철도시설공단, 총 3.7兆 철도사업 본격 착수

기사승인 2018.09.06  09:23:50

공유
default_news_ad1

- 인덕원~동탄 등 4개 신규 철도사업 설계 착수…7만2000개 일자리 창출 효과 기대

[오마이건설뉴스-김미애기자]한국철도시설공단은 수도권 남부 지역주민들의 고속철도 접근성 향상과 인천∼강릉 철도 축 완성을 위한 인덕원∼동탄, 여주∼원주, 인천·수원발 KTX 등 신규 철도사업 4건의 설계를 6일부터 본격 착수한다.

인덕원∼동탄 복선전철사업은 인덕원역과 분당선 영통역, SRT 동탄역을 연결해 수도권 서남부 주민들의 고속철도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광교·영통·동탄 등 대규모 택지개발지역 교통여건을 획기적으로 개선하는 사업이다.

   
▲ 인덕원~동탄 등 4개 철도건설사업 노선도/제공=한국철도시설공단

또한, 여주∼원주 철도건설 사업은 월곶∼판교와 원주∼강릉 철도 사이를 연결하는 사업으로, 이 사업이 완료되면 인천에서 강릉까지 직통으로 열차운행이 가능해 진다.

그리고 인천발 KTX 직결사업은 수인선 송도역에서 경부고속철도와 연결되고, 수원발 KTX 직결사업은 경부선 서정리역과 수서고속철도를 잇는 사업으로 이 사업이 완료되면 인천과 경기도 수원에서도 경부·호남고속철도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김상균 공단 이사장은 “4개 사업이 본격 추진됨에 따라 수도권 남부 지역주민들의 고속철도 접근성이 향상되고, 인천과 강릉을 연결하는 철도 축이 완성되어 철도의 공공성이 더욱 강화 될 것”이라며, “이 사업에 총 3조6762억원이 투입되어 7만2000개의 일자리 창출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미애 기자 ttn0716@daum.net

<저작권자 © 오마이건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