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오세영 KR 안전품질본부장 “자발적·참여형 안전관리 강화”

기사승인 2018.04.20  09:36:49

공유
default_news_ad1

- 대림산업·대우건설·SK건설 등 ‘협력사와 공동 안전관리를 위한 협약식’ 체결

[오마이건설뉴스-오세원기자]“앞으로도 협력사와 함께 안전사고 예방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

오세영 KR 안전품질본부장<사진 중앙>은 지난 18일 “‘협력사와 공동 안전관리를 위한 협약’을 계기로 서로의 시각차를 해소하고, 협력사와의 협업을 통해 체계적인 위험 대응체계를 구축해 상호 협력적 관점의 자발적·참여형 안전관리를 강화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한국철도시설공단(KR, 이하 공단)은 이날 철도건설현장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국내에서 철도건설현장 수가 많고, 사고 위험도가 높은 공사현장이 있는 협력사인 대림산업, 대우건설, SK건설과 ‘협력사와 공동 안전관리를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 협약식 체결 후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제공=한국철도시설공단

이 협약은 정부의 ‘국민생명 지키기 3대 프로젝트’ 중 ‘2022년까지 산업안전 분야 사망 절반 줄이기’라는 정부의 안전관리 패러다임 변화와 ‘안전 및 품질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도록 사전 예방적 업무처리와 겸손한 자세의 현장 품질·안전관리 업무’라는 김상균 공단 이사장의 경영방침에 기초해 추진됐다.

공단은 우선 업무협약을 체결한 협력사의 전문가 그룹과 공동으로 팀을 꾸려 정보 및 기술 공유를 통해 상호 이해도를 높이고, 현장안전관리를 공동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발주처와 협력사 공동으로 안전점검을 통해 기존의 지적 위주의 방식에서 협력사의 근로자에 대한 안전수칙 준수계도와 예방 위주의 안전관리 방식을 정착시킬 계획이다.

오세원 ttn0716@daum.net

<저작권자 © 오마이건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