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SOC투자 = 공간복지”

기사승인 2017.08.04  14:26:31

공유
default_news_ad1

- 건설협회, ‘SOC 투자 축소 긴급진단 토론회’ 개최…“SOC 투자 확대는 국민복지 향상과 일자리 창출”

   
▲ 사진 왼쪽에서 3번째 김태황 한국건설경제산업학회 회장, 4번째 유주현 대한건설협회 회장/제공=대한건설협회

[오마이건설뉴스-이정우기자]‘SOC 투자’가 단순히 건설업체의 먹거리가 아니라 국민복지 증대를 위한 필수 요건이라는 인식을 가져야 한다고 의견이 제기됐다.

더불어민주당 민홍철 의원과 대한건설협회가 지난 3일 함께 개최한 <SOC 투자 축소 긴급진단 토론회>에서 참석자들은 이같은 의견을 내 놓았다.

특히, 이날 토론회는 정부의 ‘SOC 예산 감축’이 예정된 가운데 인프라 투자의 패러다임 전환, 새정부의 일자리 창출과 소득주도 성장정책을 위한 ‘SOC 투자’ 역할 등 <인프라 투자 정책>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방향을 제시하고 논의하는 자리여서 건설업계 뿐만 아니라 정부, 연구계, 학계에서도 관심도가 뜨거웠다.

김태황 한국건설경제산업학회 회장(명지대 교수)은 주제발표를 통해 “SOC는 대규모 토목 건설사업이라는 인식에서 벗어나 환경친화적 SOC 투자 체계 보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진 패널토론에서는 선진국 대비 부족한 SOC 투자 상황을 확인하고, 향후 국제 경쟁력 약화 가능성을 지적했다.

   
▲ 지난 3일 국회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열린 장은 방청객들은 물론 참석자들의 열기로 뜨거웠다./제공=대한건설협회

그리고 SOC 투자는 국민의 삶을 질적으로 향상시킨다는 점에서 복지와 대비되는 것이 아닌 또 다른 복지정책으로 볼 수 있다는 점에 공감했다.

또한 패널들은 “향후 SOC 투자는 친환경, 복지, 사회 네트워크 등을 아우르는 융복합적 시설물과 공간 개선 측면에서 투자되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유주현 대한건설협회 회장은 “이번 토론회가 신규 SOC 투자 활성화의 계기가 되고, SOC 투자 확대를 통해 향후 국민생활 편의 향상과 신규 일자리 창출 효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방청객으로 참석한 한 업체 관계자는 “(이번 토론회가)‘SOC 투자’가 단순히 건설업체의 먹거리가 아니라 국민복지 증대를 위한 필수 요건이라는 점을 공감하는 시간이 되었고, 앞으로도 계속해서 이같은 토론회가 이어져 ‘SOC 투자’ 뿐만아니라 건설산업에 대해 국민들이 가지는 인식이 지속 개선되기를 바란다”고 희망했다.

이정우 cullcull_@naver.com

<저작권자 © 오마이건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